여행가고 싶은 날

절주의 기준 본문

Bravo My Life/다이어리

절주의 기준

봄날처럼 - 우중사색 2006.04.13 09:15
술자리에 기준이 없으니 폭음하는 경향이 많이 생긴다.
그래서 나름대로 기준을 마련했다.

맥주 : 500CC 한잔 or 캔두개
청주, 포도주 : 두 잔
소주 : 1/3병 (두 잔 반) ==> 실제로 꺾어서 먹어보니 5회정도 먹을 수 있따.
양주 : 스트레이트 잔으로 두 잔


위 사양이 일반적으로 의약계에서 권장하는 1회 섭취량(?)이다.
월화 금주하고 어제 약속이 있어 나갔는데 일단 실행에 옮겨 보았다.
섭취량: 소주 1잔반, 맥주 500CC한잔.
조금 초과된 부분은 있다만 이만하면 성공. 다음부터는 불가피하지 않은 경우 2차를 자제해야겠다.

절주 후 느낀점.
금연보다 컨디션 회복에 효과가 좋다.
될 수 있으면 금요일에만 위 기준대로 먹고 공적인 경우를 제외하고는 술자리를 갖지 말아야할듯.

0 Comments
댓글쓰기 폼